default_setNet1_2

해양 ‘고세균’으로 수소 생산

기사승인 2017.09.13  17:08:42

공유
default_news_ad1

- KOIST, 경동엔지니어링과 기술개발 업무협약

   
▲ 홍기훈 KOIST 원장(좌)와 강재홍 경동엔지니어링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동용 기자] 한국해양과학기술원(원장 홍기훈, 이하 KIOST)은 지난 12일 해양 고세균 이용 수소 생산 실용화 기술개발을 위해 (주)경동엔지니어링과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부생가스이용 수소 생산 실증 연구 및 실용화 기술개발을 목표로 수소 생산 생물공정 데모플랜트 구축 및 운영에 관한 사항 데모플랜트 운영 결과의 상호 공유 및 분석 해양 고세균을 이용한 바이오 수소 등 유용물질 생산의 실증 및 상업화 연구 등에서 상호 협력을 증진해 나갈 예정이다.

‘해양 고세균 이용 바이오수소 생산 실용화 기술개발’은 해양수산부의 지원으로 진행되는 해양생명공학사업의 일환으로 KIOST가 지난 2009년부터 주관해 연구 개발을 수행했으며 지난 6월부터는 경동엔지니어링의 주관으로 바이오수소생산 데모플랜트를 산업현장에 설치, 부생가스를 공급해 데모 규모의 수소생산기술을 실증할 예정이다.

홍기훈 KIOST 원장은“심해저 활화산에 서식하는 미생물에 대한 첨단 과학지식과 산업적 활용에 관한 원천기술을 보유한 우리 KIOST와 엔지니어링분야에서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추고 있는 경동엔지니어링의 전략적 자산을 융합해 산업 부생가스의 재활용 기술개발과 기후변화 대응 탄소를 이용하는 밸류체인(value chain)의 확정을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김동용 기자 kjs1013@tenews.kr

<저작권자 © 투데이에너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인기기사

ad27

실시간 뉴스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