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국선급, 데이터베이스 기반 수검 안내시스템 개발

기사승인 2017.09.13  16:17:23

공유
default_news_ad1

- 선박별 필요 검사 등 확인 가능

   
▲ 한국선급이 개발한 데이터베이스 기반 수검 안내시스템 화면.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한국선급(KR, 회장 이정기)은 선박별 필요한 각종 검사 및 심사준비사항을 선주가 직접 확인할 수 있는 수검 안내시스템을 구축 완료하고 한국선급 홈페이지를 통해 서비스 제공을 시작했다.

그동안 선주들은 한국선급에 검사 및 심사 신청서를 접수한 후에야 선박검사준비에 필요한 사항을 파악할 수 있었지만 이번 출시된 수검 안내시스템을 통해 검사 신청전에 언제 어디서든 자신의 선박에 대한 검사와 심사 준비사항을 파악이 가능해 선박안전관리 편의성을 향상시킬 수 있게 됐다.

한국선급은 지난 2015년부터 각종 선박관련 국제협약, 선급 자체 검사규칙, 세계 각 기국의 법령요건 등을 검토하고 선주가 필요한 사항을 식별해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해 왔다.

이를 기반으로 완성된 수검 안내시스템을 통해 선주들은 현존선 검사, ISM/ISPS 심사, MLC 검사에 대한 준비사항을 파악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선종, 건조일자, 기국 등 선박의 제원과 검사의 종류를 선택하면 맞춤형 수검 안내서를 출력할 수 있다.

현재 한국선급의 e-Fleet시스템 사용자라면 누구나 수검 안내시스템에 무료로 접속해 사용할 수 있으며 e-Fleet ID가 없는 경우에는 한국선급의 고객지원팀에 요청하면 별도의 접속 ID 발급이 가능하다.

송명규 기자 mgsong@tenews.kr

<저작권자 © 투데이에너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인기기사

ad27

실시간 뉴스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