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환경분야 일자리 창출 방안 논의

기사승인 2017.06.19  13:17:53

공유
default_news_ad1

- 환경공단, 국회의원회관서 토론회 개최

   
▲ 한국환경공단은 19일 오전 강병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실과 함께 ‘문재인 정부 환경분야 일자리 창출 토론회’를 개최했다.
[투데이에너지 이종수 기자]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전병성)은 19일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강병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실(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서울 은평을)과 함께 ‘문재인 정부 환경분야 좋은 일자리 창출 어떻게 할 것인가’를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새 정부의 일자리 정책에 발맞춰 환경 일자리 확대의 방향성과 이를 극대화할 수 있는 정책·입법적 개선방안을 모색하고 환경·노동전문가와 함께 고용창출에 기여할 수 있는 양질의 환경일자리 창출 방안에 대한 토론을 진행했다.

제1발제에서 홍종호 서울대학교 환경대학원 교수는 ‘녹색일자리란 무엇인가: 개념, 가능성, 전략’을 주제로 환경일자리 개념을 바탕으로 한 구체적인 환경일자리 확대전략을 설명했다.

이승길 아주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는 제2발제에서 ‘환경분야 일자리 현황과 법적과제’에 대해 발표했다. 

패널토론에서는 강만옥 한국환경공단 경영기획본부장이 좌장을 맡아 이병욱 동아시아 지속가능발전연구원장, 전의찬 세종대학교 교수, 황석준 경북대학교 교수, 나영선 한국직업능력개발원 부원장 등이 발표주제에 대한 심층토론을 진행했다.

강병원 국회의원은 “환경일자리 확충은 문재인 정부 공공부문 일자리 확충에 가장 적합한 정책”이라며 “이번 토론회를 통해 환경분야의 인적자원을 축적하기 위한 방안이 무엇인지, 미래에 필요한 새로운 환경일자리는 무엇인지 활발한 논의가 이뤄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병성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환경일자리는 경제성장과 환경보전, 고용창출의 선순환 구조를 구축하는 교두보 역할을 할 것”이라며 “토론회의 결과가 환경 일자리 정책의 좋은 아이디어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환경공단은 환경 일자리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지난 4월 환경부와 함께 학계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환경일자리 창출과 확대’ 포럼을 개최한 바 있으며 논의 주제를 확대해 두 번째로 이번 토론회를 마련하게 됐다.

이종수 기자 jslee@tenews.kr

<저작권자 © 투데이에너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인기기사

ad27

실시간 뉴스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