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세종 선관위·송도 힐스테이트, 제로E건축물 인증

기사승인 2017.06.16  18:02:40

공유
default_news_ad1

- 패시브 건축기술·고효율 냉난방기기 등 에너지자립률 높여

   
▲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레이크 송도’ 조감도.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세종 선거관리위원회 청사와 송도 힐스테이트가 제로에너지건축물 인증을 획득했다.

국토교통부(장관 강호인)는 최신 패시브·액티브 건축기술을 적용한 세종 선거관리위원회 청사와 고효율 조명과 냉난방 기기를 갖춘 힐스테이트 레이크 송도 공동주택에 제로에너지건축물 2호 예비인증(제로에너지건축물 기준 적합성에 대해 설계도서를 평가·인증)을 부여했다.

이번에 예비인증을 취득한 각 건축물은 제로에너지건축물 인증 기준인 건축물에너지효율등급 1++ 이상, 에너지자립률 20% 이상, 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BEMS) 및 원격검침전자식계량기 설치를 모두 충족했다.

공공건축물로서 국내 최초로 제로에너지건축물 예비인증을 취득한 세종 선거관리위원회 청사는 단열 강화, 차양일체형 외피 등의 최신 패시브 건축기술을 적용했을 뿐 아니라 지열·태양광·태양열 기반의 신재생에너지 발전설비를 활용한 액티브기술을 적용해 제로에너지건축물의 에너지자립률 최소기준인 20%보다 약 33%p 높은 52.82%p를 달성했다.

2015년 제로에너지건축물 고층형 시범사업으로 선정됐던 힐스테이트 레이크 송도 공동주택은 지상 36층의 초고층 공공주택으로서 법적기준보다 14% 이상 향상된 고단열·고기밀 건물외피를 비롯해 고효율 LED조명, 고효율 냉난방기기뿐 아니라 태양광발전, 건물일체형태양광발전(BIPV), 연료전지 등 신재생에너지 발전설비를 적용해 에너지자립률 22.4%를 달성했다. 자체 개발한 공동주택용 건축물에너지관리시스템을 적용했다.

국토부의 관계자는 제로에너지건축물의 보급·확산은 새 정부의 공약사항인 신재생에너지 비율 20%로 상향을 위한 건축분야의 핵심 수단으로서 국민들이 에너지 걱정없이 보다 쾌적한 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제로에너지건축 등 지속가능한 건축을 활성화하는데 더욱 노력하겠다.

홍시현 기자 shhong@tenews.kr

<저작권자 © 투데이에너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인기기사

ad27

실시간 뉴스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